보도자료PRESS RELEASE

2018.05.17

KINX, 타겟팅 컴퍼니 와이더플래닛에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 제공

AWS 다이렉트 커넥트 MS 익스프레스 라우트 클라우드 클라우드 허브

 
인터넷 인프라 전문기업 케이아이엔엑스(공동대표 이선영∙김지욱, 이하 KINX, www.kinx.net)는 타겟팅 컴퍼니 와이더플래닛(대표 구교식, www.widerplanet.com)에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빅데이터 기반 광고 플랫폼 ‘TargetingGates™’를 운영 중인 와이더플래닛은 빅데이터 분석과 머신러닝 알고리즘 기술을 통해 개인 맞춤형 광고를 노출하는 타겟팅 컴퍼니다. 보다 정교한 타겟팅을 위해 매일 250TB 이상의 데이터를 수집, 디지털 사용자의 행태를 분석하고 있다.
 
와이더플래닛은 서비스 인프라의 가용성 향상과 운영 비용 및 관리 시간 절감을 위해 기존 데이터센터와 글로벌 기업의 퍼블릭 클라우드를 함께 사용하는 방안을 고려하게 됐다. 검토 끝에 다수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레퍼런스를 보유한 KINX의 ‘클라우드 허브(Cloud Hub)’를 선택했다.
 
클라우드 허브는 한 번의 연결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와 멀티클라우드를 손쉽게 구성할 수 있는 클라우드 에코시스템이다.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와 데이터센터를 최단 경로로 연결할 수 있어 게임, 금융, 유통 등 다양한 업계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구성이 이어지고 있다. AWS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Azure)를 함께 사용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서비스라는 것 역시 큰 장점이다.
 
클라우드 허브를 통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구성한 와이더플래닛은 실시간 광고 수요에 따라 클라우드 자원을 유연하게 운영하는 동시에 민감한 개인 정보와 핵심 데이터는 데이터센터에 보관해 서비스 안정성과 보안을 함께 강화했다. 또한 대규모 데이터 전송으로 인한 인프라 비용은 클라우드로 연결되는 전용회선을 이용해 크게 절감할 수 있었다.
 
김지욱 KINX 공동대표는 “KINX는 글로벌 클라우드 기업과 2년 이상의 협업을 이어오며 독보적인 수준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레퍼런스를 확보했다”라며 “앞으로도 와이더플래닛과 같이 빅데이터를 선도적으로 활용하는 기업에 최적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교식 와이더플래닛 대표는 “이번 KINX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도입으로 와이더플래닛 서비스가 가용성, 실용성, 복합성 측면에서 모두 향상되어 고객들 반응도 매우 긍정적이다”라고 말했다.